아이뉴스24스페셜
아이뉴스24 홈 콘퍼런스
IT시사 IT시사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Home > 스페셜 > `선택` 2016 총선
IT는 아이뉴스24, 연예스포츠는 조이뉴스24

  이재오 꺾은 '연신내 행운식당 둘째 아들' 강병원
누가 봐도 다윗과 골리앗의 싸움이었다. 그러나 다윗이 골리앗을 쓰러뜨리는 대이변이 발생했다. 서울 은평을에 출마한 정치 신인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당선인이 이 지역에서 5선을 지낸 현역 이재오 의원을 꺾고 금배지를..(2016.04.17 07:00)
  더민주 최인호, 출구조사 1위만 3번… "드디어 해냈다"
출구조사 1위만 3번을 기록한 더불어민주당 최인호 당선인이 마침내 금배지를 달게 됐다. 그는 네 번째 도전만에 승리를 건져올리며 여당 텃밭인 부산 사하갑 지역구에서 이변을 일궜다. 사하갑에서는 16대부터 19대..(2016.04.17 06:00)
  새누리 정운천, 야당 16년간 수성한 전북서 당선
여당이 16년 만에 전라북도에 발을 붙였다. 전북 지역에서는 16대 총선 이래 4번의 선거를 치르는 동안 새누리당(옛 한나라당) 후보가 지금껏 단 한 명도 당선되지 못했지만 새누리 정운천 당선인이 그 역사를 바꿨다...(2016.04.17 06:00)
  대선 레이스 전초전, 대선주자들의 총선 성적표
4.13 총선이 끝나고 정치권이 대선을 향하고 있는 가운데 대선주자들의 총선 성적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번 총선은 대선 레이스의 시작점 성격이 짙었다. 주자들의 대권가도에 힘을 받기위해서는 자신의 측근을..(2016.04.16 12:26)
  더민주 전재수 부산 당선…'10년 짝사랑' 통했다
부산의 텃밭 민심이 마침내 움직였다. 1996년 15대 총선 때부터 줄곧 새누리당(옛 한나라당) 후보가 당선된 부산 북·강서구갑. 그곳 주민들은 제20대 지역구 국회의원으로 더불어민주당 전재수 당선인을 택했다. 애초..(2016.04.16 06:45)
  전현희, '야당 불모지' 강남에 파란 깃발 꽂다
한동안 붉기만 했던 강남땅 한복판에 파란 깃발이 꽂혔다. 새누리당 텃밭이라 불리는 서울 강남구에서 금배지를 달게 된 더불어민주당 전현희 당선인의 이야기다. 4.13 총선 강남을 지역구에 출마한 전 당선인은 51.5%..(2016.04.16 06:30)
  새누리 이정현, '소부겸'이 순천 녹였다
'소부겸'이 호남 민심을 녹였다. 소부겸은 '소탈하고 부지런하고 겸손하다'의 줄임말로 새누리당 이정현 당선인의 별명이다. 전남 순천의 현역 국회의원인 이 당선인은 4·13 총선에서 44.5%의 지지를 받아 더불어민주..(2016.04.16 06:00)
  여소야대 정국, 여야 정치권 '중도로 간다'
4.13 총선의 결과 보수적인 공천 기준을 세웠던 새누리당이 원내 과반 확보에 실패하고 중도 성향을 보인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이 선전하면서 정치권이 중도로 수렴될 가능성이 높아졋다. 새누리당은 유승민..(2016.04.15 11:54)
  박원순 "분열과 갈등, 막말 권력투쟁 심판받았다"
야권의 대선주자인 박원순 서울시장이 4.13 총선 결과에 대해 '사이다 선거'라고 평가했다. 박 시장은 15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분열과 갈등, 막말 권력투쟁 등 이런 정치가 이번에 심판 받았다"며 "국민..(2016.04.15 10:04)
  김부겸 "실력에 비해 국민 과분한 사랑 줬다"
야권의 불모지인 대구에서 당선돼 단숨에 대권주자 반열에 오른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전 의원이 총선 결과에 대해 "현재 처지나 실력에 비해 국민들이 과분한 사랑을 준 것"이라며 교만을 경계했다. 김 전 의원은 15일..(2016.04.15 09:44)
  총선 패배 이용섭 "광주 전패 책임지겠다"
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광주광역시 광산구을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용섭 후보가 광주 전패의 책임을 지겠다며 사실상 정계 은퇴를 선언했다. 국민의당 권은희 후보에게 금배지를 내준 이 후보는 14일 보도자료를 통..(2016.04.14 15:39)
  4.13 총선 발 정계 개편, 여권 대선주자 모두 다 상처
4.13 총선의 여파로 새누리당의 대선주자는 하나같이 상처를 입은 반면, 야권의 대선주자는 본격 힘을 받았다. 향후 이뤄질 대선 레이스에서 여당인 새누리당은 다소 수습의 기간을 거쳐야 할 것으로 보인다. 총선이 새..(2016.04.14 15:32)
  창당 두달 만에 제3당 우뚝선 국민의당
국민의당이 13일 치러진 제20대 총선에서 40석 가까이 얻어 명실상부한 제3당으로 떠올랐다. 국민의당은 호남 돌풍을 일으키며 이번 총선에서 '승자'가 됐다. 전체 28석 중 23곳에서 당선되며 당초 예상했던 20석 보다..(2016.04.14 15:32)
  무소속 안상수 "조건 없이 새누리당 복당"
4.13 총선 인천 중·동·강화·옹진 선거구에서 당선된 무소속 안상수 의원이 새누리당 복당을 선언했다. 새누리당 공천에서 탈락하자 탈당,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된 안 의원은 14일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2016.04.14 12:33)
  심상정 "4.13 총선 의미 있는 성과, 겸허히 수용"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20대 총선 결과와 관련해 "국민이 매겨준 성적이 아쉽지만 격려와 질책으로 여기고 겸허히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심 대표는 14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의당은 6석의 의석과 7.2%라는 정..(2016.04.14 12: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2016년04월  2016년03월  2016년02월  2016년01월  2015년12월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