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통신/뉴미디어
서울시내 이동통신 유통점, 제로페이로 결제된다
서울시-이동통신유통협회 업무협약
2019년 05월 16일 오후 19:1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서울지역 이동통신 유통점에서 간편결제서비스인 '제로페이'를 이용해 액세서리 등을 구입할 수 있게 됐따.

16일 서울특별시(시장 박원순)와 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공동회장 강성호·박선오)는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협회에 가입된 서울지역 3천여 이동통신 유통점이 제로페이 가맹점으로 확대된다.

16일 서울 중구 무교동의 한 이동통신 유통점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이 제로페이 결제단말을 살펴보고 있다. [출처=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


협약식은 이날 오전 서울시청 본관 간담회장에서 서울시와 협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박원순 서울시장은 협약식 후 중구 무교동의 한 이동통신 유통점을 방문해 직접 제로페이를 사용하여 휴대폰 액정 보호 필름을 구매하기도 했다.

협회는 제로페이 상담센터를 운영하며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한 홍보 활동을 수행한다. 양측은 어르신 등 통신취약계층의 제로페이 이용 활성화도 협력할 예정이다.

박원순 시장은 "제로페이의 성패는 소비자들로 하여금 제로페이로 결제하는 습관을 가지게 만드는 데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며, "이번 협약식을 통해 제로페이로 결제하는 습관이 많은 소비자들에게 정착될 수 있도록 협회에서 큰 역할을 해주실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박선오 회장은 "이동통신 유통 종사자들이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해 힘껏 노력하는 만큼, 서울시에서도 유통 현장에 관심을 가져주시고 종사자들의 어려움에 귀 기울여주셔서 서로가 상생할 수 있는 결과가 나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민선 기자 domingo@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닥터박의 생활건강] 40-50대의 허들,..
[글로벌 인사이트]모바일 점수로 사..
[글로벌 인사이트]‘점입가경’ 미중..
[치매여행]<28> 치매부모님을 위해..
[기고]게임이용장애 논의, END 아닌 AN..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