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글로벌
X박스 라이브 게임, '아이폰'서도 즐긴다
크로스 플랫폼 모바일 전략 본격화…모바일 게임 확장
2019년 03월 15일 오전 10:5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안희권 기자] X박스 라이브 이용자는 앞으로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으로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마이크로소프트(MS)는 14일(현지시간) 온라인 비디오 게임 서비스인 X박스 라이브를 모바일 기기에서 실행할 수 있도록 안드로이드와 iOS용 소프트웨어 개발킷(SDK)을 선보였다.

개발자들은 이 새 개발킷을 이용해 X박스 라이브 서비스를 모바일 기기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확장할 수 있다.

이에 MS는 윈도게임이나 X박스 비디오 게임 뿐만 아니라 iOS와 안드로이드같은 모바일 게임 개발자까지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X박스 라이브 이용자는 앞으로 스마트폰에서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출처=MS]


기존 게임 개발자도 X박스 라이브의 커뮤니티를 통해 선보였던 게임을 새툴로 변환해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 사용자들에게 손쉽게 공급할 수 있다.

MS는 이달 열리는 세계 최대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GDC) 행사에서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새롭게 공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MS는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용 X박스원 게임기도 개발하고 있다.

이 게임기는 본체에 저장공간을 지니지 않는 디스크가 없는 X박스원 게임기이다. 클라우드 게임 시장은 구글, 아마존, MS, 소니 등의 여러 업체들이 진출하고 있어 주도권 전쟁이 매우 치열한 시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MS는 지난 2014년 차세대 게임 클라우드 플랫폼인 델로리안(DeLorean)을 개발하며 이 시장진출을 준비해왔다. MS가 지난해부터 게임 클라우드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어 조만간 이 시장에서 입지를 넓힐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마존은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업체로 급성장하며 게임 시장의 중요성을 깨닫고 클라우드 환경 구축 촉매제로 주목해왔다.

아마존은 지난해 개발자가 단말기 상관없이 게임을 제공할 수 있는 클라우드 개발 플랫폼 '게임온'을 선보였다. 게임온은 기존 아마존 AWS 기반 설비 구축 사업과 각종 기기를 통해 가입형 온라인 게임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다.

/안희권 기자 argon@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자본주의가 민주주..
[닥터박의 생활건강] 이번 다이어트..
[글로벌 인사이트]기사 로봇 “기자..
[치매여행]<30> 치매보험, 꼭 들어야..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