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산업/재계
[미리보는 IFA 2018] LG전자, 와인셀러·냉장고·건조기 신제품 선봬
모두 'LG 시그니처' 라인업에 포함돼
2018년 08월 27일 오전 10:0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LG전자가 오는 31일부터 6일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18'에서 'LG 시그니처(LG SIGNATURE)' 신제품을 선보인다고 27일 발표했다.

LG전자는 초프리미엄 가전인 'LG 시그니처' 라인업에 와인셀러,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건조기 등 3종의 신제품을 추가한다. 이들 신제품 모두 LG전자의 인공지능 플랫폼인 '씽큐(ThingQ)를 적용했다.



LG 시그니처 와인셀러는 위쪽에 와인 65병을 보관하고 아래쪽 두 칸의 서랍을 냉장고나 냉동고로 사용할 수 있는 복합형이다.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능을 탑재했다. 기존 LG 시그니처 냉장고와 동일하게 고객이 가까이 다가서는 것을 인식해 도어를 열기도 한다. 고객이 와인을 가장 맛있게 마실 수 있도록 레드와인, 화이트와인, 샴페인 각각을 최적의 온도로 보관할 수 있도록 온도조절 기능을 갖췄다.

LG 시그니처 냉장고 신제품은 기존 냉장고의 장점은 그대로 유지하되 크기를 줄인 유럽형 상냉장 하냉동 타입이다. 아래쪽 두 개의 서랍형 냉장고는 냉장, 냉동, 김치보관 중 필요한 기능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냉장고 하단에 위치한 센서가 고객의 발을 인식해 자동으로 문을 열어준다. 기존에 선보인 LG 시그니처 냉장고보다 문이 2배 더 활짝 열린다.

LG 시그니처 건조기는 상단의 10킬로그램(kg) 전기식 건조기와 하단의 24인치 수납공간으로 이뤄졌다. '콘덴서 자동세척 시스템'을 탑재해 건조기를 사용할 때마다 강력한 물살이 콘덴서 부분을 자동으로 씻어준다. 콘덴서에 미세한 먼지가 쌓이면 공기순환이 잘 되지 않아 건조 효율이 떨어지는 것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빨래량을 자동으로 인식해 최대한 짧은 시간에 건조를 끝마칠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는 기존에 출시한 냉장고, 세탁기, 공기청정기에도 순차적으로 인공지능 플랫폼을 탑재하기로 했다.

인공지능 'LG 시그니처'는 스스로 고객의 사용 패턴과 주변 환경을 분석해 최적화된 방식으로 작동한다. 고객은 손으로 조작할 필요 없이 음성만으로 제품을 제어할 수 있다.

한편 LG전자는 이번 IFA 2018에서 영국 설치예술가 제임스 부르지즈와 함께 'LG 시그니처' 부스를 꾸민다. 제임스 부르지즈는 '어느 좋은 날(One Fine Day)'을 주제로 자연의 변화에 맞춰 LG 시그니처를 표현한 프리미엄 갤러리를 선보인다.

LG전자는 또 미국 유명 와인평론가인 제임스 서클링, 프랑스 루두몽 와이너리 등과 협업해 와인 시음행사도 열 예정이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사장)은 "인공지능을 만난 LG 시그니처가 고객들의 삶을 더욱 편리하게 하고 생활공간의 아름다움을 드높여 최고의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선훈기자 krel@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