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부동산
제주드림타워, 인테리어공사 착수…중국건축과 도급계약 체결
롯데관광개발, 내년3월 개장 목표로 막바지 작업 한창
2019년 05월 31일 오후 17:2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박명진 기자]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짓고 있는 롯데관광개발이 중국건축과 1천750억원의 인테리어공사 도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공시했다.

롯데관광개발은 건축 실시설계가 완료되고 인테리어 설계가 확정되면서, 전기·설비·소방 등 관련된 후속설계에 따른 인테리어공사를 본격 착수한다고 덧붙였다.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7층 포디엄 위로 호텔 타워와 호텔레지던스 타워가 올라서는 형태로, 현재 호텔레지던스 타워는 코어부가 38층까지, 이를 둘러싼 객실부는 35층까지 공사가 진행됐다. 호텔 타워는 코어부 33층, 객실부 27층까지 공사가 이뤄졌다. 건물 외장공사인 커튼월 공사는 호텔레지던스 타워가 19층, 호텔타워는 13층까지 진행됐다.

롯데관광개발의 제주드림타워 건축현장.


객실 인테리어공사는 3월부터 진행 중이며, 이번 인테리어공사 도급계약 체결에 따라 포디엄부분의 인테리어공사도 6월부터 본격 착수에 들어간다.

하루 평균 1천200명 이상의 작업자들이 투입되고 있으며, 인테리어공사가 본격적으로 착수될 경우 하루 2천명에서 최대 3천명의 작업자들이 공사현장에 투입되게 된다.

인테리어공사 계약기간은 내년 3월까지로, 롯데관광개발은 금년말까지 공사를 완료하여 내년3월 개장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지상 38층 169m 높이에 연면적 30만3천737㎡ 규모로 조성되는 제주 최고높이, 최대규모의 역대급 프로젝트로 롯데관광개발과 중국 최대 부동산개발회사인 녹지그룹의 한국 자회사 그린랜드센터제주가 59.02% 대 40.98% 비율로 공동개발하고 있다. 총 사업비는 1.5조원에 달한다.

세계일류 프리미엄 호텔브랜드인 하얏트그룹이 전체 1천600객실과 11개 레스토랑·바, 8층 풀데크, 38층 전망대, 호텔부대시설 등을 그랜드 하얏트 제주(GRAND HYATT JEJU)로 운영할 예정이다.

롯데관광개발은 2015년10월 계열사인 동화투자개발로부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개발사업에 대한 권리를 현물출자 방식으로 승계하여 사업에 참여했다. 이후 2017년 전환사채 400억 발행, 2018년 유상증자 2천158억원 등을 통해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건설을 위한 시설자금(1,2차 중도금 및 인테리어공사비 일부) 및 운영자금을 마련했다. 향후 필요자금은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완공시 롯데관광개발이 소유할 토지 및 건물의 부동산 담보대출 등으로 조달할 예정이다.

/박명진 기자 pmj@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