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카드뉴스
[카드뉴스] 폭염 공포에 세컨드 여름가전도 판매 '급증'
에어컨 판매량 전년비 2~3배 늘어…써큘레이터·냉풍기도 판매 증가
2017년 05월 15일 오후 16:3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카드뉴스는 모바일을 이용한 뉴스 보기가 일반화되면서 가장 각광받는 콘텐츠 유형입니다.

아이뉴스24는 모바일과 SNS에 최적화된 비주얼로 간편하게 뉴스와 제품, 게임리뷰, 인물소개, 칼럼 등의 콘텐츠를 제공해 드립니다.



평년 보다 높은 기온이 이어지고 올해 여름 역시 지난해 못지 않은 폭염이 예상되면서 여름가전이 때이른 특수를 누리고 있다.

15일 옥션이 지난달 11일부터 이달 10일까지 여름가전 판매량을 살펴본 결과 일부 품목의 경우 전년동기 대비 최대 38배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여름 계절 가전의 대표격인 에어컨의 경우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96% 증가했다. 세부 품목별로는 벽걸이에어컨이 3배(230%) 이상 늘며 증가폭이 가장 컸다. 멀티에어컨(101%)과 이동식 에어컨(116%)도 2배 이상 늘었다. 가정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스탠드에어컨도 89% 증가했다.

에어컨과 함께 사용하면 에너지 절감, 냉방 등 시너지 효과를 주는 세컨드 여름가전도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특히 올해는 냉기 순환 기능을 내세운 써큘레이터가 큰 인기를 끌며 최근 한 달간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판매량이 38배(3천799%) 급증했다. 실제 써큘레이터는 이달 들어 하루 평균 300개 이상 팔려나가면서 옥션 계절가전 베스트셀러에 다수 이름을 올리고 있다. 이 밖에 물만 넣어도 시원한 바람이 나오는 냉풍기도 3배(188%) 가까이 판매되며 찾는 이가 늘었다.

필수 여름가전으로 꼽히는 선풍기도 구매시기가 빨라지면서 최근 한 달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배(157%) 증가했다. 세부품목으로는 스탠드형 선풍기가 2배(152%) 이상 늘며 증가폭이 컸다.

열대야 속 편안한 잠자리를 도와주는 쿨링 숙면용품도 벌써부터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끌어안고 자면 더위를 식혀주는 죽부인이 97% 늘었고 대나무자리도 66% 신장했다. 쿨매트(35%)와 왕골자리(9%)도 모두 성장세를 기록했다. 집, 사무실, 차량용으로 활용도가 높은 쿨방석도 2배(170%) 이상 판매량이 늘었다.

옥션 김석훈 디지털실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역시 폭염이 예상되자 일찌감치 고객들이 여름준비에 나서고 있다"며 "지난해 에어컨 등 인기품목의 경우 재고 부족으로 구매에 어려움을 경험한 것도 여름가전을 찾는 시기가 빨라진 데 한 몫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이뉴스24 카드뉴스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닥터박의 생활건강] 더운 여름, 대상..
[글로벌 인사이트]농산물 구매 문제..
[글로벌 인사이트]21세기에 다시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