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IT기업 실적
한컴, 매출 '줄고' 영업익 '늘고'
SW부문 매출은 25% 증가…주당 100원 현금배당
2009년 02월 12일 오후 14:5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지난해 한글과컴퓨터 매출은 줄고, 영업이익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한글과컴퓨터(대표 김수진, 이하 한컴www.haansoft.com)는 지난해 실적 집계 결과, 영업이익 145억원으로 전년 130억보다 11%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매출은 471억원으로 전년 478억원보다 1% 줄었다. 전체적으로 수익성은 향상됐다.

한컴측은 지난해 수익성이 낮은 리눅스 시스템통합(SI) 사업 비중을 줄이고, 컴퓨터 교육사업(CQ)을 외부로 분리해 부실사업을 정비한 게 실적 호조의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매출 규모는 전년대비 1% 감소했지만, 핵심사업인 SW부문 매출이 전년보다 25% 증가하면서 6년 연속 흑자를 유지했다.

사업부문별 매출은 ▲오피스 등 패키지 SW부문 384억원 ▲오픈소스 SW부문 63억원 ▲해외 및 기타 부문이 24억원이다.

한컴은 이날 열린 이사회에서 주당 10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김수진 한컴 대표는 "글로벌 경기침체에도 불구, 영업이익률이 30%를 돌파하는 등 높은 수익성을 유지하고 있다"며 "아래아한글 출시 20주년을 맞아 올해는 내실 키우기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서소정기자 ssj6@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