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IT기업 실적
삼성電, 3Q 반도체·LCD·휴대폰 모두 영업익 1조 달성
반도체, 경기침체 이후 2년만에 1조원대 영업익 회복
2009년 10월 30일 오전 09:5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삼성전자가 지난 3분기 반도체, LCD, 정보통신 등 사업에서 모두 1조원이 넘는 영업이익을 달성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30일 3분기 실적발표를 통해 연결기준 매출 35조8천700억원, 영업이익 4조2천300억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6일 '3분기 잠정 실적발표'에서 연결기준으로 매출 36조원, 영업이익 4조1천억원의 실적을 공개한 바 있다. 실제 매출은 잠정 실적 대비 소폭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소폭 증가했다.

삼성전자의 3분기 연결기준 실적은 지난 2분기 대비 매출액은 10%, 영업이익은 68%(영업이익률 12%로 4%포인트 증가) 증가한 것이며, 전년 동기 대비해서도 매출액은 19%, 영업이익은 186% 증가했다.

참고로 본사기준으로는 지난 2분기 대비 18% 늘어난 24조8천600억원 매출과 2조7천700억원의 영업이익(160% 증가), 3조7천200억원(65% 증가)의 순이익을 달성했다.

이같은 실적은 3분기 중 계절적 수요 증가에 따른 메모리 및 LCD 판가 상승과 판매량 증대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부품산업의 수익성이 지난 2분기 영업익 3천900억원에서 2조1천700억원으로 1조7천800억원 증가하는등 지난 분기 대비 대폭 개선됐다.

또 휴대폰과 TV 등 주력 세트제품들은 시장점유율 확대를 지속하며 지난 분기에 이어 견조한 수익성을 유지함으로써 전사기준 전 분기 대비 1조7천100억원 개선된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삼성전자의 이번 실적은 부품 및 세트 부문 전 주력 사업의 고른 이익 창출로 이익 구조의 다변화 및 질적 향상에 따른 결과라는 점에서 더 큰 의미를갖는다.

반도체의 경우 수요증가 및 가격상승으로 전분기 대비 9천100억원 늘어난 1조1천500억원의 영업익을 달성, 지난 2007년 IT침체기 이후 2년여만에 1조원대 영업이익을 회복했다.

LCD도 2008년 2분기 이후 1조원대 영업이익에 복귀하며 실적 개선을 이끌었다.

분기 최초 6천만대 판매 달성과 시장점유율 20%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는 휴대폰의 경우 3분기 연속으로 견조한 두 자릿수의 이익률을 유지했다.

TV도 LED TV 등 프리미엄 제품 판매 호조와 원가경쟁력 제고 등으로 2분기 연속으로 두 자리수 영업이익률을 달성, 질적
/양적으로 확고한 1위를 달성했다.

/명진규기자 almach@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