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디지털기업 나눔 경영
SKT, 베트남서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 수술
2007년 05월 29일 오전 10:2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SK텔레콤(대표 김신배)은 지난 26일부터 6월 3일까지 베트남 응예안(Nghe An)에서 세민얼굴기형돕기회(회장 백롱민 박사)와 함께 올해로 12년째를 맞는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사업'을 추진하며, 29일에는 호치민 시립도서관내에 'SK텔레콤 문고'를 오픈하는 등 다양한 베트남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SK텔레콤은 베트남에서 S-폰 사업을 통해 현재 200만명이 넘는 이동통신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도 추진하고 있다.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의 경우는 세민얼굴기형돕기회와 함께 96년부터 매년 구순
/구개열과 같은 안면기형 어린이를 무료로 수술해 주고 있다. 올해는 지난 26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호치민의 고향으로 유명한 응예안(Nghe An)을 방문해 200명의 선천성 얼굴 기형 어린이들에게 밝은 미래를 선사해 줄 예정이다.



이 사업은 90년대 중반부터 베트남 사회에서 큰 이슈로 부각된 일명 '언청이'라 불리는 얼굴기형 어린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베트남 정부가 전세계에 지원을 호소한 이후, SK텔레콤과 세민얼굴기형돕기회에서 아시아 최초로 동참하면서 시작됐다.

매년 200명 안팎의 안면기형 어린이들이 꾸준히 수술을 받음으로써 올해까지 포함하면 2천500여명의 베트남 어린이들이 무료 술을 받게 됐다.

한편, 교육열은 높으나 환경이 열악한 베트남 지역의 체계적인 교육 인프라 지원과 성장기반 구축을 위해 2006년에 시작한 'SK텔레콤 문고'도 29일 호치민 시립도서관 내 4호점을 오픈했다.

SK텔레콤은 연내 8개의 'SK텔레콤 문고'를 추가로 열고, 올해 말까지 32만달러를 투자해 베트남 호치민, 하노이, 다낭, 하이퐁 등 4개 지역을 중심으로 총 11개 도서관을 지원할 계획이다.

SK텔레콤 조중래 홍보실장은 "베트남 사회공헌활동은 이미 국내에서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 중장기적 사회공헌활동처럼 일시적 지원보다는 자립을 돕는 근본적인 문제 해결에 초점을 둔다"며 "S-폰과 함께 베트남 지역이 행복한 상생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역 사회 가치 창출 노력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희종기자 hjkang@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