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이젠 그린IT다
美 소비자들 "친환경 제품은 더 비싸도 구입"
포레스터 조사, 최고 친환경 PC기업은 애플
2007년 12월 04일 오후 15:3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미국 가전제품 소비자들은 친환경 기술을 적용한 그린 IT 제품에 대해 상당히 긍정적인 반응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PC업체 중에서는 애플이 가장 친환경적인 기업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미국 시장 조사기관인 포레스터리서치가 3일(현지 시간)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미국 전체 성인 중 12%가 가격이 더 비싸더라도 환경 친화적인 가전 제품을 구입할 의사가 있다고 응답했다.

이들은 에너지 절약형 기술을 사용하거나 디자인을 할 때 환경 문제를 염두에 둔 제품들은 가격이 비싸더라도 구입하겠다고 답했다.

이번 자료는 포레스터리서치가 미국 성인 남녀 5천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를 토대로 한 것. 이번 조사 결과 응답자 중 41%가 에너지 과다 사용이나 유해물질 사용 등에 대해 우려를 나타냈다고 포레스터리서치가 밝혔다.

반면 이번 조사 응답자 중 47%는 환경 문제에 대해 별다른 관심을 보이지 않았다.

포레스터리서치는 또 이번 조사 대상자 중 17%가 애플을 가장 친환경적인 PC 업체로 꼽았다고 밝혔다. 휴렛패커드(HP)가 13%의 지지를 얻어 애플의 뒤를 이어 친환경 PC기업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최근 들어 애플, 델, HP, 소니, 도시바 등 주요 가전업체들은 너나 할 것 없이 그린IT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이런 가운데 포레스터리서치는 앞으로는 마케팅 담당자들이나 제품 디자이너들도 친환경 기능에 상당한 관심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김익현기자 sini@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