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2016 리우 올림픽
[2016리우]우하람, 男 10m 다이빙 11위로 준결승 진출
6차 시기 합계 438.45점 받아, 기량 급성장 중
2016년 08월 20일 오전 07:5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이성필기자] '한국 다이빙 유망주' 우하람(18, 부산체고)이 처음 나선 올림픽에서 준결승에 오르는 능력을 보여줬다.

우하람은 20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마리아 렝크 수영 경기장에서 열린 2016년 리우 올림픽 남자 다이빙 10m 플랫폼 예선에서 6차 시기 합계 438.45점으로 전체 28명 중 11위를 차지했다. 준결승은 18명까지 나선다.

앞서 우하람은 지난 16일 다이빙 3m 스프링보드 예선에서 364.10점을 받아 전체 29명 중 24위로 준결승에 오르지 못한 바 있다. 바람의 영향 때문에 제기량을 보여주지 못했다.

하지만, 이날은 달랐다. 1차 시기에서 81.0점을 받아 공동 7위에 올랐고 2차 시기에서 81.6점으로 6위를 기록했다. 3차 시기도 81.6점으로 4위까지 올라섰다.

아쉽게도 4차 시기에서 57.6점을 기록, 7위로 떨어졌고 5차 시기에서 68.25점으로 11위까지 밀려났다. 6차 시기에서 68.4점으로 순위를 이어갔다.

우하람은 2014 인천 아시안게임 10m 플랫폼에서 공중 4회전을 선보여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후 지난해 8월 세계선수권대회에서는 28위로 예선 탈락했지만 2월 월드컵에서 올림픽 출전권을 따내는 저력을 보여줬다.

/이성필기자 elephant1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