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2017 BIFF
[2017 BIFF]후쿠야마 마사하루 "이창동 감독 작품, 출연하고파"
"'오아시스', '박하사탕' 보고 정말 감동"
2017년 10월 19일 오후 15: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후쿠야마 마사하루가 이창동 감독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19일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 두레라움홀에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갈라프레젠테이션 부문에 공식 초청된 영화 '세번째 살인'(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 공식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 자리에는 모더레이터 강수연 집행위원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주연 배우 후쿠야마 마사하루가 참석했다.

후쿠야마 마사하루는 "이창동 감독님을 작품을 본 적이 없었다"고 말문을 열며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님에게 어떤 작품을 좋아하냐고 묻자, 이창동 감독의 '오아시스'와 '박하사탕'이라고 답했다"고 밝혔다.



후쿠야마 마사하루는 "저도 '오아시스'와 '박하사탕'을 보고 정말 감동했다"며 "만일 회가 있다면, 이창동 감독님이 저를 찍어주시면 좋겠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물론 그 외에 좋은 작가와 감독님이 있다"고 머뭇거리며 "이창동 감독님에게 저 혼자 친근감을 느끼는 걸 수도 있다"고 웃으며 말했다.

'세번째 살인'은 한 남자를 살해하고 시체에 불을 지르는 장면을 시작으로 범행을 자백한 살인범과 그의 변호를 마지못해 맡게 되는 변호사가 이야기다. 제74회 베니스국제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했고 제42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됐다.

후쿠야마 마사하루는 싱어송라이터로도 활동하는 다재다능한 배우다. 주요 출연작으로는 '용의자 X의 헌신'(2008), '한 여름의 방정식'(2013),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칸영화제 심사위원상 수상작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2013), '스쿠프!'(2016) 등이다.

한편, '세번째 살인'은 올 겨울 국내 개봉된다.

/부산=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