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최강희, 신생 매니지먼트 길과 전속계약…"배우 2막 함께"
2019년 04월 15일 오전 08:4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최강희가 신생 기획사 매니지먼트 길과 손을 잡는다.

매니지먼트 길은 15일 "최강희가 매니지먼트 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오랜 시간 함께하며 쌓아온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최강희의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매니지먼트 길은 국내 내로라하는 배우들을 담당했던 조상희 대표가 이달 설립한 신생 매니지먼트사다. 배우의 길을 함께 만들고 걸어간다는 의미를 담았다. 지난 1월 전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된 최강희는 숱한 러브콜을 뒤로하고 조상희 대표와 신의를 지켰다.

최강희는 드라마 '신세대보고서 어른들은 몰라요'로 데뷔해 '학교' 시리즈로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이후 드라마 '단팥빵' '보스를 지켜라' '달콤한 나의 도시' 등을 통해 연기력과 비주얼, 개성을 갖춘 배우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최근 '추리의 여왕'을 시즌제로 이끌며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저력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영화 '여고괴담'과 '달콤 살벌한 연인' '애자' '쩨쩨한 로맨스' 등 스크린에서도 남다른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조상희 대표는 "여전히 보여드릴게 많은 내공 있는 배우 최강희와 함께 시작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라며 "최강희와의 합은 이미 검증한 만큼 배우로서 2막을 함께 설계하고 그려나갈 수 있도록 내실 있는 회사를 만들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최강희는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닥터박의 생활건강] 더운 여름, 대상..
[글로벌 인사이트]농산물 구매 문제..
[글로벌 인사이트]21세기에 다시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