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우리 서로 함께-성평등]콘텐츠‧문화예술계, 성평등 자치규약 공동 선포
2019년 06월 12일 오후 17:2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콘텐츠 산업와 문화예술계가 한 자리에 모여 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목소리를 냈다.

12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서울 광화문 CKL기업지원센터에서 콘텐츠 및 문화예술계 성평등 문화 확산 실천을 위한 '성평등 실천 자치규약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번 선포식에는 '함께하는 세상을 향한 변화의 시선'이라는 슬로건 아래 문체부, 콘진원, 영화진흥위원회, 한국예술인복지재단과 ▲영화 ▲대중문화(음악, 연예) ▲방송 ▲게임 ▲문화콘텐츠(애니메이션, 캐릭터, 만화, 패션 등) ▲문화예술(무용, 연극 등)의 콘텐츠 장르 및 문화예술계의 6개 분야 30개의 협단체가 참여해 성평등 문화확산과 성폭력 피해 방지를 위한 자치규약을 공동발표했다.

[사진=한국콘텐츠진흥원]


성평등 자치규약에는 ▲구성원 모두의 성적 자기결정권이 존중되는 성평등 공동체 지향 ▲의도와 상관없이 상대방이 불쾌해하거나 거부의사를 표현하면 즉시 진심으로 사과 ▲공동체 안에서 성평등을 침해하는 행위 발견 시 중단 요구의 공통 조항이 마련돼 있다. 또한 성희롱·성폭력 범위 인식, 성적 발언, 불필요한 신체 접촉 금지, 성희롱·성폭력 이슈 발생 시 적극 해결 및 피해 조치 등과 관련한 10개 세부 조항이 구성돼 있다.

선포식에는 문체부 조현래 콘텐츠정책국장, 콘진원 김영준 원장, 영진위 오석근 위원장, 예술인복지재단 정희섭 대표와 콘텐츠 및 문화예술계 협단체장 등 주요 관계자 70여 명이 참석해 전 문화예술계가 함께하는 공동 결의에 힘을 더했다. 또한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의 이윤정 감독이 '촬영장 내 성희롱 예방을 위한 수칙'을, 박영희 연출가가 '시카고 극장 규약(CTS) 사례를 활용한 한국 연극계의 자치 규약(KTS) 제작 과정'을 공유하며 각 분야별 성평등을 위한 세부 실천 방안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자리를 가졌다.

콘진원 김영준 원장은 "성평등 문화는 산업 내 구성원이 모두 함께 성공으로 도약하기 위한 가장 필수적인 발판"이라며 "콘텐츠성평등센터 '보라'를 통해 산업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산업 발전을 저해하는 성평등‧성희롱 근절을 위해 앞장 서겠다"라고 전했다.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불가근, 불가원’(..
[데스크칼럼]열린사회의 적들과 가짜..
[닥터박의 생활건강] 가을·겨울에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