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성현아 "아들 지켜야 하는 생존형 배우…최선 다할 것"
2019년 12월 02일 오전 08:2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배우 성현아가 예능 프로그램에 임하는 자세를 전했다.

성현아는 월간지 우먼센스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오는 12월 방송될 TV조선 '손맛 전수 리얼리티-백년의 맛, 후계자들' 출연을 앞두고 있는 성현아는 "데뷔 후 처음 출연한 리얼리티"라며 "수십 대의 카메라가 하루 종일 나를 찍는 게 어색하고 어리둥절하지만 즐겁다"고 밝혔다.

성현아는 방송 활동을 열심히 하는 이유에 대해 "예능에 출연하면 주로 과거에 대한 질문을 받는다"며 "때로는 내가 과거에 묶이는 기분"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럼에도 포기하지 않는 이유는 하나뿐인 아들을 지켜야 하는 생존형 배우이기 때문"이라며 "지금과 다른 평가를 받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2015년 겪었던 생활고에 대해 언급했다. 성현아는 "당시 월세 보증금 700만 원이 전 재산이었다. 꾸준히 활동해서 이제 경제적인 어려움은 없다"며 "아직까지 대출이 있지만 월세에서 전세로 이사를 간 상태"라고 말했다.

한편, TV조선 예능 '손맛 전수 리얼리티-백년의 맛, 후계자들'은 노포 식당에서 비법을 전수받고 최종 후계자로 선정된 1인의 창업을 지원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성현아는 도전자 중 한 명으로 나서 최종 후계자로 발탁되기 위한 미션을 수행한다.

/정명화 기자 some@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