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라디오스타' 윤종신, 김은희 작가 떡잎 알아봐 "잘 될 줄 알았다"
2019년 09월 11일 오후 23:3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윤종신이 김은희 작가의 떡잎을 알아봤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 출연한 장항준 감독은 "나와 아내가 유명하지 않을 때부터 우리를 도와줬다"고 말했다.

장항준은 "우리집에 오기 전 '필요한 거 없냐'고 물어본다. 그때 필요한 거 이것저것 부탁하면 한아름씩 사가지고 왔다"고 말했다.

라디오스타 [MBC 캡처]


윤종신은 "그때 참 재밌는 친구라고 생각했고, 그런 친구와 나누는 게 좋았다. 그때 집에 가면 장항준은 술이 약해 빨리 취한다. 그러면 김은희 작가와 깊은 이야기름 많이 했는데, 그때 김은희 작가 잘 되겠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윤종신은 "대화하다 보면 이야기들이 재밌고, 참 촘촘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고래싸움에 대박..
[닥터박의 생활건강] 아르기닌에 대..
[진교문의 디지털농업 이야기] 작물..
[글로벌 인사이트]ASF로 치솟는 돼지..
[기고]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