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아내의맛' 최연재, 첫등장...여전한 미모 자랑 "얼굴에 침 놓는다"
2019년 12월 04일 오전 00:5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최연제가 LA에서 한의원을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3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는 최연제가 합류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최연제는 동안 미모로 주목을 받았고, 출연진들이 비결을 묻자 최연제는 "내가 얼굴에 침을 놓는다"고 말했다.

아내의맛 [TV조선 캡처]


이어 최연재는 박명수와 동갑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후 최연제의 LA 라이프가 공개됐고, 최연제는 LA에서 한의원을 운영하고 있었다. 최연제는 "환자 중 95%가 외국인이다"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