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박연수, 무결점 수영복 몸매 공개…"40대 섹시 아이콘 되고싶다"
2019년 12월 08일 오후 12:5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우다사' 박연수가 40대 섹시 아이콘으로 불리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지난 4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다사’)에서 박은혜의 설계 하에 '우다사 메이트'들은 온전한 자신을 찾기 위한 '힐링 투어'에 나섰다.

남사친 이규한이 운전대를 잡은 가운데, 이들은 아이가 먼저였던 삶으로 인해 홀로 여행은 엄두도 못 냈던 현실을 토로하며 잔뜩 신나했다.

우다사 박연수 [사진=MBN 방송화면 캡처]
이후 대화의 주제가 자연스럽게 첫사랑 이야기로 넘어갔다. 박연수는 "방송 후 첫사랑에게 SNS 메시지를 받았는데, 결혼해서 셋째를 가졌다더라"며 반가운 에피소드를 전했다.
최종 목적지인 강원도 정선에 도착한 이들은 각각 노천탕과 도서관으로 향해 자신만의 힐링을 즐겼다. 박은혜와 호란이 래시가드를 입은 것과 달리 박연수는 과감한 수영복으로 남다른 몸매를 자랑했다.

박은혜는 부끄러워하는 박연수에게 "기사 타이틀로 뭐가 나갔으면 좋겠느냐"고 물었다. 이에 박연수는 "이제는 '40대 섹시 아이콘'으로 불리고 싶다"고 솔직하게 고백해 눈길을 모았다.

또 박연수는 과거 연기자 유망주로 주목받던 과거를 회상하던 중 "대형기획사에 들어간 지 3개월 만에 아이가 생겨서 미래를 아이와 바꾸게 됐는데, 한 번도 후회한 적이 없다"며 엄마로서의 자신의 생각을 털어놨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