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 김명수 "내 안의 밝음·텐션, 최대한 뽐내는 중"
2019년 05월 16일 오후 13:4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단 하나의 사랑'을 통해 천사로 분하는 김명수가 밝음 에너지를 200% 끌어올린다고 포부를 밝혔다.

22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 연출 이정섭 제작 빅토리콘텐츠, 몬스터유니온)은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 로맨스다.

[사진=KBS]


김명수는 첫 판타지 로맨스에 도전한다. 특히 극중 천사 역할을 맡아 '천사와 완벽 싱크로율'이라는 반응을 얻고 있다.

김명수는 이번 작품에서 어떤 변신을 보여주고 싶었을까. 김명수는 "전작은 사극과 법정물이었다. 이번엔 판타지 로코를 하게 됐는데 제가 다양한 장르의 연기를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라며 "저를 믿고 계신, 응원해주시는 팬분들에게 힘이 되게끔 잘하고 싶다. 열심히 해야죠. 파이팅"이라고 각오를 드러냈다.

김명수가 극중 맡은 단은 장난기 많고 사랑스러운 천사다. 하늘로 돌아가기 직전 대형사고를 친 후 이연서(신혜선 분)의 큐피드가 되라는 미션을 받고 고군분투하게 된다.

김명수는 "단은 천성이 밝고 사고뭉치에 불의를 보면 못 참는다. 그런데 또 일할 때는 진지한 매력이 있는 캐릭터"라며 "나중에 방송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정말 이곳저곳에서 방방 뛰고 해맑고 재밌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뽀글뽀글 웨이브 머리에 생동감 넘치는 표정을 짓는 큐피드 천사. 김명수는 외형적인 모습뿐 아니라 연기적으로도 천사 단을 표현하기 위해 고민했다.

[사진=KBS]


김명수는 "평소의 저와 굉장히 다른 성격을 가진 캐릭터라 기분을 띄우고 밝게 촬영하는 것에 힘쓰고 있다. 저의 밝음과 텐션을 이 드라마를 통해 최대한으로 꺼내 뽐내고 있는 중이다"라고 답했다. 김명수는 이번 작품을 촬영하며 '애교 있어 보인다'는 말도 듣게 됐다고.

"스태프들이 가족 중에 누나가 있냐고 많이 물어보신다. 애교 있어 보인다고, 원래 단이처럼 밝은 성격이 아니냐고. '내가 이 정도의 밝음을 가지고 있었다니' 라는 생각도 했다. 촬영하면서 정말 재미있다." 5월22일 밤 10시 첫 방송.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닥터박의 생활건강] 40-50대의 허들,..
[글로벌 인사이트]모바일 점수로 사..
[글로벌 인사이트]‘점입가경’ 미중..
[치매여행]<28> 치매부모님을 위해..
[기고]게임이용장애 논의, END 아닌 AN..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