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악마가' 이설, 정경호 설득에 무대에 올랐다 "얼굴은 숨겨줘요"
2019년 08월 14일 오후 22:0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이설이 무대에 올랐다.

14일 방송된 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때'에서는 김이경(이설 분)을 이용하려는 하립(정경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하립은 김이경이 자신이 찾던 일등급 영혼이라는 것을 알고 그녀를 이용하려 한다. 하립은 "정상에 올랐다가 추락하면 다시 그 자리에 오르고 싶어 절박해지겠지?"라고 한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때 [tvN 캡처]


하립은 아이돌 페스티벌 무대에 김이경을 올리고, "내가 너의 엘리베이터가 돼 주겠다"고 설득한다. 김이경은 망설이다 무대에 오르고, 무대에 오르기 전 "내 얼굴은 숨겨달라"고 한다.

방송에는 하립과 피아노 연주를 한 루카의 얼굴만 클로즈업되고, 김이경은 전체샷만 나왔다. 이날 김이경은 감동적인 무대를 선사하고, 하립은 자신의 계획대로 되는 것에 기뻐했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인생을 걸고 일생일대 게임을 펼치는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로 매주 수목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후쿠시마는 안전하..
[글로벌 인사이트]중국 환율조작국..
[닥터박의 생활건강] 불면증 이겨내..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