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 김래원·공효진,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10월 개봉
2019년 08월 23일 오전 09:1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가 10월 초 개봉을 확정 지었다.

'가장 보통의 연애'는 전 여친에 미련을 못 버린 재훈(김래원)과 전 남친에 뒤통수 맞은 선영(공효진), 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1차 포스터는 까칠한 후회남 재훈 역의 김래원과 돌직구 현실파 선영 역 공효진의 감각적이고 세련된 비주얼로 눈길을 끈다.

[사진=NEW]


헤어진 전 여자친구를 잊지 못한 채 미련에 허우적대는 재훈과 사랑에 환상이라곤 없는 선영의 매력 넘치는 모습을 담아내 극과 극의 두 남녀가 만들어낼 가장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여기에 재훈의 "나만 어려운 거니?"와 선영의 "너랑 하면 다를까?"라는 카피는 사랑을 해본 모두의 연애 심리를 자극하며 이들이 그려낼 솔직하고 거침없는 이야기를 궁금하게 한다. 특히 오랜만에 로맨스 장르로 복귀한 김래원과 믿고 보는 로코퀸 공효진은 탄탄한 연기력을 통해 완벽한 호흡을 완성, 새로운 인생 캐릭터 탄생을 예고한다.

이와 함께 공개된 1차 예고편은 헤어진 여자친구에게 미련을 버리지 못한 채 카톡을 보내는 재훈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정작 다음 날 아무것도 기억하지 못하고 후회만 하는 재훈은 이별을 한 누구나 한번쯤 겪어봤을 법한 웃픈모습으로 공감을 자아낸다.

이어 출근 첫날부터 반말로 인사하는 재훈에게 똑같이 응수하는 선영의 모습은 예상치 못한 웃음을 선사한다. 또 직장까지 찾아온 전 남자친구에게 거침없이 돌직구를 날리는 선영의 모습은 쿨하고 당당한 캐릭터를 보여준다.

이제 막 서로 다른 이별을 한 재훈과 선영, 극과 극의 스타일만큼 끊임없이 부딪히는 두 남녀의 모습은 '나에게는 특별한? 남보기엔 유별난!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라는 카피와 어우러져 이들이 그려낼 로맨스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연애를 해본 이들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만한 현실적 이야기 '가자 보통의 연애'는 오는 10월 초 개봉된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닥터박의 생활건강] 아르기닌에 대..
[진교문의 디지털농업 이야기] 작물..
[글로벌 인사이트]ASF로 치솟는 돼지..
[기고]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
[데스크칼럼] LG화학-SK이노베이션戰..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