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양자물리학' 서예지 "마른 몸 때문에 의상 사이즈 수선, 압박 있었다"
2019년 09월 11일 오후 16:5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서예지가 '양자물리학'을 위해 의상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서예지는 11일 오후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 영화 '양자물리학'(감독 이성태) 언론배급시사회에서 "제가 조금 더 노력한 건 외관적인 모습이었다. 의상부터 헤어, 메이크업까지 명품화되어 있어야 해서 의상에 중점을 많이 둔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어 "제가 몸이 마르다 보니까 사이즈에 맞춰서 수선을 했다. 액세서리도 의상에 맞췄고, 윗사람과 대화 소통을 할 때도 예의를 갖춰서 입었다. 가방 하나를 들더라도 어울려야 한다는 압박감이 있었지만, 재미있었던 작업이었다"고 노력한 부분을 설명했다.

'양자물리학'은 양자물리학적 신념을 인생의 모토로 삼은 유흥계의 화타 이찬우(박해수)가 유명 연예인의 마약 사건에 검찰, 정치계가 연결된 사실을 알고 업계 에이스들과 함께 대한민국의 썩은 권력에게 통쾌한 한방을 날리는 대리만족 범죄오락극이다.

서예지는 황금인맥을 자랑하는 업계퀸 성은영 역을 맡아 냉정과 열정 사이를 오가는 캐릭터에 독보적인 아우라를 더한다.

'양자물리학'은 오는 25일 개봉된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고래싸움에 대박..
[닥터박의 생활건강] 아르기닌에 대..
[진교문의 디지털농업 이야기] 작물..
[글로벌 인사이트]ASF로 치솟는 돼지..
[기고]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