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감쪽같은 그녀' 나문희X김수안, 세대 초월 단짠 케미…11월27일 개봉
2019년 10월 08일 오전 07: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영화 '감쪽같은 그녀'가 개봉일을 확정 짓고 1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감쪽같은 그녀'는 72세 꽃청춘 말순(나문희) 할매 앞에 듣도 보도 못한 손녀 공주(김수안)가 찾아오면서 시작되는 기막히고 수상한 동거를 그린 영화다.

나문희는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내공 깊은 연기로 제55회 대종상 영화제 여우주연상, 제54회 백상예술대상 영화 부문 여자 최우수 연기상, 제38회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 제37회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 여우주연상 등 유수의 시상식에서 수상을 휩쓸었던 대한민국 대표 배우다.

[사진=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이번 '감쪽같은 그녀'에서는 나 혼자 잘 살다가 난생처음 만난 손녀와 예상치 못한 동거 생활을 하게 되는 말순으로 분해 또 한 번 인생 캐릭터를 보여줄 전망이다. 나문희는 "시나리오가 아주 재미있고 따뜻했다. 혼자 살던 말순의 일상에 손녀가 생기면서 함께 얽히고설키는 과정이 좋았다"라며 출연을 결정한 배경과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말순과 외모, 성격, 취향까지 모든 것이 극과 극인 손녀 공주 역은 최연소 쌍천만 배우 김수안이 연기한다. '부산행', '군함도', '신과 함께-죄와 벌' 등의 작품에서 깊이 있는 감정 연기를 보여주며 충무로를 놀라게 했던 김수안은 나문희와 65년 나이차를 뛰어넘는 특별한 케미를 통해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감동을 함께 전할 예정이다.

함께 공개된 1차 포스터에서 문틈 사이로 얼굴을 내민 밝은 표정의 나문희는 마치 말순이 갑자기 찾아온 손님을 반갑게 맞이하는 듯 유쾌한 느낌을 전하며 호기심을 높인다. 여기에 나문희의 이름을 활용한 '웃음과 감동의 문희(문이) 열리네요'라는 재치 있는 카피는 '감쪽같은 그녀'가 전할 웃음과 감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감쪽같은 그녀'는 오는 11월 27일 개봉된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불가근, 불가원’(..
[데스크칼럼]열린사회의 적들과 가짜..
[닥터박의 생활건강] 가을·겨울에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