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두번할까요' 이정현 "손예진X공효진, 빨리 결혼해야 할텐데"(인터뷰)
2019년 10월 10일 오후 12:1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두번할까요' 이정현이 연예계 소문난 '절친' 손예진, 공효진과 따뜻한 우정을 드러냈다.

10일 오전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배우 이정현은 "결혼 전 손예진, 공효진에게 신랑을 몇번 보여줬다. 다들 너무 좋아하면서 빨리 결혼하라고 하더라. 둘도 빨리 결혼해야 하는데 일을 너무 열심히 하는 것 같다"라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우리끼리는 너무 돈독해요. 또래지만 라이벌도 아니고 기싸움도 없고요. 현장에서 힘들 때는 서로 고민 들어주고, 감독님 정보 공유도 하고, 여행도 함께 가죠. 다들 말이 많아서 너무 시끄러워요. 한살 한살 더 먹을수록 말이 더 많아지는 것 같아요.(웃음)"

'두번할까요'(감독 박용집 제작 영화사 울림)는 생애 최초 이혼식 후 N차원 와이프 선영에게 해방된 현우 앞에 이번에는 옛친구 상철까지 달고 선영이 다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를 다룬 코믹 로맨스. 극중 이정현은 뻔뻔한데 미워할 수 없는 N차원 와이프 선영 역을 맡았다.

'두번할까요'는 공효진 주연의 '가장 보통의 연애'의 바톤을 이어받은 로맨틱코미디 영화로 눈길을 끈다.

이정현은 "공효진 시사회 때 가고 싶었는데 '두번할까요' 일정 때문에 못갔다. 효진과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 지금 드라마 촬영이 한창인데 '영화 잘 돼야하는데'라고 하길래 내가 '나야 말로 영화가 잘 돼야해'라고 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두번할까요'는 10월17일 개봉한다.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불가근, 불가원’(..
[데스크칼럼]열린사회의 적들과 가짜..
[닥터박의 생활건강] 가을·겨울에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