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영화 '브루클린', '작은 아씨들' 시얼샤 로넌 주연 멜로 드라마
2020년 02월 21일 오전 10:3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영화 '브루클린'이 TV 방영으로 다시 주목받고 있다.

영화 전문 케이블 방송 '채널 CGV'는 21일 오전 지난 2016년 개봉했던 영화 '브루클린'을 방영했다.

[자료=네이버 영화]


'브루클린'은 고향 아일랜드를 떠나 브루클린에서 새로운 인생을 살게 된 여성 에일리스의 미국 적응기와 사랑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에일리스 역을 맡은 시얼샤 로넌은 인상 깊은 연기로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주연상 후보에 노미네이트 되기도 했다.

시얼샤 로넌은 지난 12일 개봉한 영화 '작은 아씨들'의 조 마치 역을 맡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영화 '어바웃 타임'을 통해 국내 팬들에게 친숙한 도널 글리슨도 '브루클린'에서 시얼샤 로넌을 행복한 고민에 빠뜨리는 로맨틱한 아일랜드 남성 짐 패럴 역으로 출연해 열연을 펼친다.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