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해외축구
이강인 근육통, 발렌시아 UCL 원정 제외
2020년 02월 19일 오전 09:3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손흥민(28, 토트넘)에 이어 이강인(19, 발렌시아)까지 유럽축구연맹(UEFA) 주최 2019-2020시즌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결장한다.

손흥민은 오른팔 골절 부상을 당했고 이강인은 근육통 때문이다. 발렌시아 구단은 오는 20일(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아탈란타와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원정 경기를 치른다.

발렌시아 구단은 19일 아탈란타전 참가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이강인의 이름은 없었다. 그는 전날(18일) 열린 선수단 훈련 도중 왼쪽 다리 근육통을 호소했다.

스페인 발렌시아에서 뛰고 있는 이강인이 팀 훈련 도중 왼 다리 근육통을 호소해 오는 20일(한국시간) 열리는 2019-2020시즌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이탈리아 원정 경기 참가 선수 명단에서 제외됐다. [사진=뉴시스]


스페인 매체 '어스'는 "이강인은 팀 훈련이 시작된 뒤 얼마 되지 않아 통증을 호소했다"면서 "의무진으로부터 점검을 받은 뒤 다시 훈련에 복귀했다"고 전했다.

부상 정도는 심하지 않지만 코칭스태프는 이탈리아 원정 제외를 결정했다. 이강인은 발렌시아에 남아 추가 검진을 받을 예정이다.

이강인은 지난해 11월 28일 열린 첼시(잉글랜드)와 챔피언스리그 H조 조별리그 5차전 홈 경기에서 허벅지 근육을 다쳤다. 그는 이후 2개월 동안 그라운드에 나서지 못했고 치료와 재활을 거쳐 지난달(1월) 19일 2019-2020시즌 프리메라리가 마요르카와 원정 경기를 통해 복귀전을 가졌다.

그러나 이강인은 이후 그라운드로 나서는 횟수가 많지 않다. 그는 발렌시아가 치른 스페인 국왕컵(코파 델레이) 3경기 중 2경기에 선발 출전했지만 라리가에서는 최근 5경기에서 2경기 교체 출전에 그쳤다.

/류한준 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