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유통
신세계푸드, '슈크림몽땅' 후속편 '소세지몽땅' 출시
'슈크림몽땅' 이은 흥행 기대…"초저가 제품 지속 선보일 것"
2019년 05월 09일 오전 09:4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신세계푸드가 지난 1월 출시해 누적 25만개 판매를 돌파한 '슈크림몽땅'의 후속편을 선보이며 가용비 트렌드 확산에 앞장선다.

신세계푸드는 이마트 내에서 운영하는 베이커리 브랜드 '데이앤데이', '밀크앤허니', 'E-베이커리'에서 가용비 시리즈 두 번째 신제품 '소세지몽땅'을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신세계푸드가 '슈크림몽땅'의 후속작인 '소세지몽땅'을 출시했다. [사진=신세계푸드]


'소세지몽땅'은 매장에서 직접 구워 만든 데니쉬 빵 안에 쫄깃한 육질과 풍부한 육즙을 즐길 수 있는 소세지를 듬뿍 넣은 제품이다. 여기에 화이트 체다 치즈와 상큼한 케찹 소스를 더해 감칠맛도 살렸다.

'소세지몽땅'은 가용비(가격 대비 용량)를 강조한 제품 특성에 맞춰 빵 5개로 구성된 1세트 가격이 시중에서 판매되는 비슷한 종류 소세지빵 대비 1천 원 이상 저렴하다. 개당 중량도 115g으로 넉넉해 한끼 식사 대용으로 충분하며, 특히 가정에서 에어프라이어로 따뜻하게 데워 먹을 경우 바삭한 데니쉬와 탱글한 소세지의 식감을 더욱 극대화 할 수 있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소비심리 위축으로 가격 부담은 낮추면서도 맛과 품질에 대한 기대감을 동시에 만족시킬 수 있는 가용비 빵이 인기를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는 초저가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석 기자 tryon@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닥터박의 생활건강] 아르기닌에 대..
[진교문의 디지털농업 이야기] 작물..
[글로벌 인사이트]ASF로 치솟는 돼지..
[기고]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
[데스크칼럼] LG화학-SK이노베이션戰..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