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녹두꽃' 윤시윤, 재회한 박규영에 냉정 "최원영 용서 못해"
2019년 05월 24일 오후 22:4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윤시윤이 박규영에게 차갑게 대했다.

24일 방송된 SBS ‘녹두꽃’에선 백이현(윤시윤 분)과 황명심(박규영 분)가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황명심은 "오라버니와 함께 전장에 나가신다고 들었다"라고 말을 꺼냈고, 백이현은 "나와 가는게 마음에 걸리냐"고 차갑게 물었다.

녹두꽃 [SBS 캡처]


황명심은 "오라버니를 용서해달라"고 말하며 황석주(최원영 분) 대신 사과했다. 이에 백이현은 “용서하기엔 그 분을 너무 존경했다"라고 말하며 돌아섰다.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금토 10시에 방송된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데스크칼럼] '온리 고객' 변신 선언한..
[글로벌 인사이트]‘불가근, 불가원’(..
[데스크칼럼]열린사회의 적들과 가짜..
[닥터박의 생활건강] 가을·겨울에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