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MLB
'무안타 침묵' 추신수, 사사구로 5출루…타율 0.283
2019년 06월 14일 오후 14:5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2경기 연속 무안타로 침묵했지만 5차례 출루에 성공하며 체면치레를 했다.

추신수는 14일(한국시간) 미국 메사추세츠주 보스턴의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스삭스와의 원정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출전해 6타석 1타수 무안타 3볼넷 2사구 2득점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1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보스턴 선발투수 데이빗 프라이스에게 몸에 맞는 볼로 출루했다. 이후 엘비스 앤드루스의 적시타 때 홈 플레이트를 밟으며 팀에 선취 득점을 안겼다.

[사진=뉴시스]


추신수는 2회 두 번째 타석에서도 모두 몸에 맞는 볼로 출루에 성공했다. 팀이 4-1로 앞선 2회초 1사 주저 없는 가운데 프라이스가 또 한 번 추신수를 맞추면서 2타석 연속 사구를 기록했다. 추신수는 1회에 이어 앤드루스의 적시타 때 득점을 올리면서 이날 경기 두 번째 득점을 올렸다.

4회에는 볼넷을 골라내며 특유의 선구안을 과시했다. 추신수는 팀이 6-4로 앞선 4회초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바뀐 투수 마이크 샤와린과 풀카운트 승부 끝에 볼넷으로 1루 베이스를 밟았다. 하지만 이후 후속타 불발로 득점은 올리지 못했다.

네 번째 타석은 삼진으로 물러났다. 추신수는 팀이 6-6으로 맞선 6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보스턴 투수 마커스 왈덴에게 스탠딩 삼진을 당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추신수는 7회초 2사 1·2루의 타점 기회에서 또 한 번 볼넷을 골랐다. 브랜든 워크맨과 승부에서 침착하게 볼넷으로 출루하며 2사 만루의 찬스를 이어줬다. 하지만 후속타가 터지지 않으면서 텍사스는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추신수는 팀이 6-7로 뒤진 9회초 2사 2루에서 마지막 타석에 들어섰다. 하지만 보스턴 벤치는 고의사구를 지시하면서 추신수는 타격할 기회를 얻지 못했다.

텍사스는 9회초 2사 1·2루의 찬스에서 딜라이노 드실즈가 중견수 뜬공에 그치면서 보스턴에 6-7로 패하며 2연패에 빠졌다.

이날 무안타에 그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종전 2할8푼4리에서 2할8푼3리로 소폭 하락했다.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데스크칼럼] '온리 고객' 변신 선언한..
[글로벌 인사이트]‘불가근, 불가원’(..
[데스크칼럼]열린사회의 적들과 가짜..
[닥터박의 생활건강] 가을·겨울에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