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야구 
'인간승리' 하석현 군, 위즈파크서 감동의 시구
2019년 06월 23일 오후 18:0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프로야구 KT 위즈가 의미있는 시구 행사를 진행했다.

KT는 23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NC 다이노스와 주말 홈 3연전 마지막 경기를 치렀다.

KT 구단은 이날 경기를 'Fan's Magic Day'로 지정했고 첫 번째 주인공으로 하석현 군을 경기 전 시구자로 초창했다.

하 군은 지난 2017년 급성 림프구성 백혈병 진단을 받았다. 그는 이후 합병증으로 전신마비까지 겪었다. 그러나 기적적으로 회복했고 현재는 일상 생활이 가능하다.

[사진=KT 위즈 ]


하군은 KT의 열성팬으로 알려졌다. 구단 측은 "하 군은 이대은(투수)의 팬"이라며 "이대은의 투구와 KT 선수단의 투지를 보며 용기를 얻었고 투병 생활을 견뎠다"고 전했다.

구단은 '위즈 파크에서 꿈꾸는 기적의 순간'이라는 주제로 팬 사연을 공모했고 하 군은 첫 번째 Fan’s Magic Day 주인공으로 선정됐다.

그는 시구를 마친 뒤 "어제(22일)가 골수 이식을 받은 뒤 1년이 되는 날이라 뜻 깊었다. 이런 날 정말 소중한 선물을 받은 것 같다"며 "응원하는 구단 홈 경기에서 시구할 수 있는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줘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수원=류한준 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