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스포츠 일반
로잔에 뜬 여왕…김연아, 올림픽하우스 개관식 빛내다
2019년 06월 24일 오후 14:5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피겨 여왕' 김연아가 올림픽하우스 개관식에 참석, 행사를 빛냈다.

김연아는 23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새 본부인 올림픽하우스 개관식에 모습을 드러냈다.

IOC 125주년을 맞이해 열린 이번 개관식 행사에서 김연아는 올림픽 전설들과 함께 새로운 올림픽 하우스의 게양식에 사용될 오륜기를 직접 들고 입장했다.

[IOC]


이날 카타리나 비트(독일), 스테판 랑비엘(스위스)과 함께 무대에 오른 김연아는 "카타리나와 스테판과 같은 선수들에게서 영감을 받았던 것처럼, 나 또한 어린 선수들에게 영감을 줄 수 있다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앞서 22일에는 IOC 골든 링즈 어워드(Golden Rings Award) 마지막 순서인 베스트 프로그램 부문 시상자로 무대에 올라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과 함께 시상을 맡았다.

골든 링즈 어워즈는 올림픽 중계 및 보도 관련 미디어 대상 시상식으로, 이번 어워즈에서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부에노스아이레스 유스올림픽에 대한 시상을 진행했다.

/김형태 기자 tam@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