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이하늬♥윤계상, 반려견 SNS로 때아닌 결별설→즉각 부인 일단락
2019년 09월 12일 오전 00: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이하늬와 윤계상이 SNS에 게재한 글로 때아닌 결별설에 휘말렸으나, 소속사가 즉각 부인하면서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이하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려견 '감사'와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윤계상 이하늬 [사진=조이뉴스24 포토DB]


이하늬는 "모든 건 변하니까. 설령 항상 함께하는 관계라도 그때와 지금, 나도 너도 다르니 달라지는 것이 당연하겠지만 지나고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다시 돌아오지 않는 날들. 그런 오늘"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는 이하늬가 반려견의 어린 시절 모습을 보며 느낀 소회를 털어놓은 글이었다. 하지만 일각에서 이를 두고 이하늬가 연인 윤계상과 헤어지고 이같은 글을 게재한 것이 아니냐 의혹을 제기했고, 이러한 반응이 기사화되면서 결별설이 불거졌다.

소속사 역시 급히 결별설 진화에 나섰다. 이하늬 윤계상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1일 조이뉴스24에 "강아지 어렸을 때 사진을 보고 지금은 훌쩍 커버려서, 그때도 소중했지만 지금도 너무 소중하다는 감회를 느끼며 쓴 글이다"고 이하늬의 SNS 글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관계자는 "이하늬와 윤계상은 잘 만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로써 두 사람의 때아닌 결별설은 소속사의 즉각 부인으로 인해 해프닝으로 마무리됐다.

한편 이하늬와 윤계상은 지난 2013년 열애를 인정한 뒤 6년째 공개 연애를 하며 사랑을 키워가고 있다.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ASF로 치솟는 돼지..
[기고]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
[데스크칼럼] LG화학-SK이노베이션戰..
[글로벌 인사이트]경기 하락에 일본..
[닥터박의 생활건강] 추석 견과류, 종..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