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휴대폰/ IT기기
삼성, 보급형 스마트폰 '갤럭시 네오' 출시
LG유플러스 통해 공급
2011년 04월 03일 오전 11:45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강현주기자] 삼성전자가 보급형 스마트폰 '갤럭시 네오'(GALAXY Neo, SHW-M220L)를 LG U+를 통해 국내에 출시했다고 3일 발표했다.

갤럭시 네오는 안드로이드 2.2(프로요)와 800MHz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를 적용해 빠른 데이터 처리 환경과 원활한 멀티태스킹을 제공하며, 와이파이로 빠른 속도의 무선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

DivX 인증을 받아 별도의 변환작업 없이 동영상 재생이 가능하고 지상파 DMB를 지원해, 3.5형 WVGA 디스플레이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대부분의 보급형 스마트폰과 달리 전면 카메라를 탑재, 영상통화와 셀프카메라 기능을 지원한다. 300만 화소 카메라, 블루투스 3.0, 최대 32GB 대용량 외장 메모리 슬롯, 1500mAh 배터리 등을 갖췄다.

삼성전자의 생활 친화형 애플리케이션 마켓인 삼성앱스와 안드로이드 마켓, 오즈스토어 등 멀티 앱스토어를 통해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할 수 있다.

유선형 디자인을 통해 그립감을 향상시켰으며, 시크 화이트와 노블 블랙 2가지 컬러로 LG U+를 통해 출시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 네오는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다양한 기능을 갖춘 제품으로, 스마트 라이프를 즐기려는 소비자에게 현명한 선택이 될 것"이라며 "스마트폰 대중화 시대를 맞아 제품 라인업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현주기자 jjoo@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