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스페셜
아이뉴스24 홈 콘퍼런스
IT시사 IT시사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Home > 스페셜 > 2016 리우 올림픽
1  미국 46 37 38 121 11  네덜란드 8 7 4 19
2  영국 27 23 17 67 12  헝가리 8 3 4 15
3  중국 26 18 26 70 13  브라질 7 6 6 19
4  러시아 19 18 19 56 14  스페인 7 4 6 17
5  독일 17 10 15 42 15  케냐 6 6 1 13
6  일본 12 8 21 41 16  자메이카 6 3 2 11
7  프랑스 10 18 14 42 17  크로아티아 5 3 2 10
8  대한민국 9 3 9 21 18  쿠바 5 2 4 11
9  이탈리아 8 12 8 28 19  뉴질랜드 4 9 5 18
10  호주 8 11 10 29 34  북한 2 3 2 7
종합 8위
[류한준기자] "수고 많았어요!" '10-10'(금메달 10개 이상, 종합순위 10위 이내) 목표 달성에는 실패했지만 올림픽 4회 연속 '톱10' 진입에 성공한 2016 리우올림픽 출전 대한민국 선수단 본진이 귀국했다. 선수단은 24일 오전 인천공항을 통해 금의환향했다. 입국장에는 선수 가족을 비롯해 대한체육회 관계자, 취재진, 환영객이 이른 시간부터 모여 선수단의 도착을 기다렸다.   [정명의기자] 효자 종목의 명성은 여전했다. 양궁과 태권도가 대한민국 대표팀의 금메달 절반 이상을 책임졌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17일 간의 열전, '2016 리우 올림픽'이 22일 오전(한국시간) 폐막했다. 한국은 '10-10'(금메달 10개 이상, 종합순위 10위 진입)의 목표에서 절반의 성공을 거둔 셈이다. 금메달은 9개를 땄고, 종합순위는 8위에 올랐다.   [김형태기자] 사상 처음으로 남미 대륙에서 열린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이 17일간의 열전을 마치고 22일(한국시간) 화려하게 막을 내렸다. 1896년 그리스 아테네에서 첫 근대 올림픽이 열린 뒤 무려 120년 만에 남미 땅에서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모두 206개국에서 1만1천여명이 28개 종목에 참가해 자웅을 겨뤘다.

  [2016리우]男탁구 단체전, 독일에 1-3 패배 '동메달 좌절'

[이성필기자] 한국 남자 탁구가 노메달로 2016 리우 올림픽을 끝냈다. 남자 탁구대표팀이 18일 밤(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리루센트루 파빌리온 3에서 열린 탁구 남자 단체전 동메달결정전에서 독일에 세트 점수 1-3으로 패하며 4위로 대회를 끝냈다. 아쉬움이 큰 경기였지만 2020 도쿄 올림픽에 대한 기(2016.08.18 03:07)

[2016리우]'성별 논란' 세메냐, 육상 女 800m 준결승 진출

[이성필기자] '성별 논란'에 휩싸였던 남아프리카공화국 여자 육상 스타 캐스터 세메냐(25)가 가뿐하게 800m 예선을 통과했다. 세메냐는 1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2016 리우 올림픽 육상 여자 800m 예선에서 1분59초31을 기록하며 2조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힘(2016.08.18 02:27)

[2016리우]조광희-최민규, 카약 2인승 결선 진출 실패

[이성필기자] 카누 대표팀의 조광희(23, 울산시청)-최민규(24, 부산 강서구청)가 결선 진출에 실패했다. 조광희-최민규는 1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라고아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리우 올림픽 카누 스프린트 남자 카약 2인승 200m 준결승 2조에서 33초767로 결승선을 통과해 5개 팀 중 4위에 올랐다.(2016.08.18 02:05)

  [2016리우]손완호, 배드민턴 男 단식 4강 좌절

[이성필기자] 배드민턴 남자단식 세계랭킹 8위 손완호(28, 김천시청)가 만리장성 넘기에 실패했다. 손완호는 18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리우센트루 파빌리온 4에서 열린 2016 리우 올림픽 배드민턴 남자단식 8강전에서 세계랭킹 2위 천룽(27, 중국)에게 세트 점수 1-2(11-21 21-18 11-21)로 졌다.(2016.08.18 02:03)

  [2016리우]김태훈, 男 태권도 58㎏급 8강행 좌절

[이성필기자] 태권도 기대주 김태훈(22, 동아대학교)이 8강 진출에 실패했다. 김태훈은 17일 밤(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파크 카리오카 아레나3에서 열린 2016 리우 올림픽 태권도 남자 58㎏급 16강전에서 타윈 한프랍(태국)에게 10-12로 졌다. 2013, 2015 세계선수권대회 우승과 2014 인천 아시안(2016.08.17 23:44)

  [2016리우]男배구 8강전 앞둔 가빈 "여행온 게 아니다"

[류한준기자] '우리도 충분히 이변을 일으킬 수 있다.' 2016 리우올림픽 여자배구에서는 이변이 일어났다. 유력한 우승 후보 두 팀이 8강에서 미끄러졌다. 개최국 브라질과 러시아가 각각 중국, 세르비아에게 발목을 잡혔다. 남자배구도 비슷하다. 조별예선에서 전통의 강호 쿠바와 신흥강호 프랑스가 8강 진출에 실패(2016.08.17 15:15)

  [2016리우]네덜란드 女배구대표팀 구아데티 감독의 기쁨

[류한준기자] 네덜란드 여자배구가 한국을 꺾고 2016 리우올림픽 4강에 진출했다. 네덜란드 대표팀 지휘봉을 잡고 있는 지오반니 구아데티 감독은 지난 16일(이하 한국시간) 한국전이 끝난 뒤 함박웃음을 감추지 않았다. 그는 경기 후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오늘은 네덜란드 배구에 있어서 최고의 날"이라며 "선수들(2016.08.17 14:41)

  [2016리우]女배구 8강전 '이변', 러시아-브라질 모두 탈락

[류한준기자] 2016 리우올림픽 여자배구에서 우승 후보로 꼽히던 팀들이 줄줄이 8강 고비를 넘지 못했다. 이변을 일으킨 주인공은 세르비아와 중국이다. 리우올림픽 개막을 앞두고 여자배구 금메달 유력 팀으로는 개최국 브라질을 비롯해 러시아와 미국이 우선적으로 꼽혔다. 그런데 브라질과 러시아가 4강 문턱에서 주(2016.08.17 14:33)

  [2016리우]한국 女배구, 김연경 혼자 힘으로는 한계

[류한준기자]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의 리우 도전이 끝났다. 한국은 지난 16일(이하 한국시간) 네덜란드와 치른 2016 리우올림픽 여자배구 8강전에서 세트스코어 1-3으로 졌다. 메달 목표가 무산된 것이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은 이번 대회를 앞두고 많은 기대를 받았다. 지난 2012 런던대회 4강 진출의 주역이었던 김연(2016.08.17 10:56)

  [2016리우]장훈, 결승행 日 탁구 에이스에 '쓴소리'

[정명의기자] 일본 프로야구의 전설 장훈(76)이 일본 탁구 대표팀의 에이스에게 쓴소리를 날렸다. 일본 스포츠닛폰은 17일(이하 한국시간) 장훈의 쓴소리와, 그 대상인 탁구 대표팀 미즈타니 준(27)의 반응을 소개했다. 일본 탁구 대표팀은 지난 16일 2016 리우 올림픽 탁구 남자 단체전 준결승에서 독일을 꺾고 사상 첫(2016.08.17 09:17)

[2016리우]美 바일스, 여자 체조 4관왕 달성

[정명의기자] 미국 여자 체조의 '흑진주' 시몬 바일스(19)가 올림픽 기계체조 4관왕을 달성했다. 바일스는 1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아레나에서 열린 2016 리우 올림픽 기계체조 여자 마루 결선에서 15.966점으로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번 올림픽 4번째 금메달이다. 2위 알렉산드라 레이즈먼(미(2016.08.17 08:33)

  [2016리우]단체 구기 종목 44년 만에 노메달, '잊고 싶다'

[이성필기자] 2016 리우 올림픽은 한국 구기 종목에 잊고 싶은 대회로 남을 것 같다. '마지막 희망'이었던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이 16일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지뉴에서 열린 리우 올림픽 여자배구 8강전에서 네덜란드에 세트 점수 1-3(19-25 14-25 25-23 20-25)으로 패했다. 여자 배구의 탈락으로 한국(2016.08.17 07:44)

[2016리우]스웨덴-독일, 女 축구 결승 격돌

[이성필기자] 스웨덴 여자축구가 우승 후보 브라질을 승부차기에서 꺾고 결승전에 올랐다. 스웨덴은 1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리우 올림픽 여자축구 4강전에서 브라질과 승부차기까지 가는 혈전을 벌여 4-3으로 이겼다. 조별리그에서 브라질에 1-5로 대패했던 스웨덴(2016.08.17 06:37)

  [2016리우]성지현, 배드민턴 女 단식 8강서 마린에게 완패

[이성필기자] 세계랭킹 8위 성지현(25, MG새마을금고)이 랭킹 1위 앞에서 무력하게 무너졌다. 성지현은 1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리우센트루 파빌리온4에서 열린 2016 리우 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단식 8강전에서 세계랭킹 1위 카롤리나 마린(스페인)을 맞아 세트 점수 0-2(12-21 16-21)로 졌다. 메(2016.08.17 06:34)

[2016리우]요트 김창주-김지훈, 2인승 470 19위 올라

[이성필기자] 요트 대표팀 김창주(31)-김지훈(31, 이상 인천체육회)이 2016 리우 올림픽 요트 남자 2인승에서 19위를 기록했다. 김창주-김지훈은 1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마리아 다 글로리아에서 열린 요트 남자 2인승 470 딩기 종목에서 넷포인트 149점을 기록, 전체 26개 팀 중 19위를 기록했다.(2016.08.17 05:5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